이도희"의 HVAC 이야기"입니다.         방명록    질문/답변    게시판
 


목차


필자의 변  

환기 ---------

환기용 DATA ---

환경 ---------

에어컨, 냉난방기

냉동 원리 -----

설계/제조 -----

적용사례 ------

에너지 절약 ----

설치 ---------

운전 ---------

서비스 -------

현장 ---------

고압가스------
수출입 이야기 --

마케팅, 기타 ---

계속 써 나갈 이야기:

다음 일 때문에 중단상태


* 사이트
*
블로그




2005.8.19 이후
 

 

환기 이야기입니다.
다음중 하나를 클릭하세요. 

그리운 초가삼간

 창고 살이

 환기 (급기,배기)

 온돌 유감

 패키지로 환기

 팬코일로 환기

 슬픈 현장

 레인지후드

 난방과 환기

 실내공기 관리의무

 

급기 환기 (給氣換氣)

 

올바른 환기는 外氣를 급기(給氣) 해야 합니다.   
바깥바람을 실내로 밀어 넣는 것입니다.

그냥 밀어 넣으면 매연과 먼지를 같이 밀어 넣으므로 배기할 때와 큰 차이가 없습니다.

따라서 올바른 급기는 오염된 외기를 공기 필터 등으로 거르고, 냉방기나 난방기를 거치게 하여 식히거나 덥혀서 실내로 들어오게 해야 합니다.    

냉방기나 난방기에 있는 공기 필터도 먼지 거르는 능력이 좋은 것을 써야 하고 자주 바꿔주어야 합니다.

 

 * (이 그림은 환기의 원리를 나타내기 위하여 과장되었기        
                                          때문에, 실내 공기의 순환 개념을 생략하였습니다.)

 

예를 들어 외기 100 m3 가 실내에 들어오면,  실내 공기 90m3는 주방 등에 설치된 배기구를 통하여 밖으로 밀려나가고, 실내공기 10m3은 화장실이나 창문 틈을 통하여 밖으로 밀려 나가게 되어, 기존 실내 공기 100 m3가 완전히 새 공기로 교체되게 하는 것이 올바른 환기 방법입니다. 

 

주방에 배기구가 여럿일 때는 한 쪽으로만 집중적으로 배기가 될 수 있어,   밸런스를 맞추어 용량에 맞는 소형 환풍기를 달수도 있습니다.

이렇게 되면 실내 공기는 먼지가 없이 항상 쾌적하고, 담배를 피워도 연기가 금방 없어지며, 상쾌하여 그야 말로 사람 살만한 공간이 됩니다.

우리나라 도시에 이런 환기장치를 했다는 단독주택이나 아파트를 필자는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수십억 짜리 단독주택이나 호화 아파트도 이 간단한 시설하나가 제대로 되어있지를 못합니다.  욕실은 수 천만원 짜리 수입제품으로 치장을 하면서, 건강과 직결되는 환기 시설은 제대로 못한 곳이 대부분입니다.

환기 시설을 제대로 갖춘 식당의 출입문을 열면 들어서면 실내 공기가 바깥으로 나오는 것을 느낄 수 있을 것입니다.  
실내 공기압이 외부 보다 살짝 높아 밀려 나오는 공기 때문에 먼지가 사람 따라 실내로 들어 갈 수가 없게 되어있는
것입니다.

현재까지 우리나라에는 환기 기능을 갖춘 붙박이 에어컨을 갖춘 아파트는 전혀 없었으나, 다행이 모 중소 제조자의 끈질긴 설득으로 몇몇 대기업이 직접 시공 분양하는 아파트가 환기시설을 갖춘 붙박이 에어컨을 기본으로 하여 분양한다는 반가운 소식이 들립니다.    

우려되는 것은 이 시설을 빌미로 아파트 분양가를 대폭 올려서는 안 된다는 것입니다.   
실제로 환기시설을 위한 기자재나 공사비는 아파트 분양가의 대폭 상승 요인은 안 됩니다.    

따라서 환기시설은 서민 아파트부터 시작해야 하는 것이 전체 국민 건강을 위한 첫걸음일 것입니다
.

외기 취입구를 갖춘 공기조화기 (Air Handling Unit)를 설치한 고급 호텔 식당은 당연히 환기 시설이 제대로 되어 있을 것으로 짐작은 하지만 실제 운전은 어떻게 하고 있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우리 집 (필자 집) 환기 시설
완공한지 3년밖에 안 되는 필자의 55평 아파트는 비교적 새집이나, 전혀 환기가 안 되는 큰 창고입니다.  
길고 넓은 베란다 외부와 내부에는 모두 이중 유리창이 붙어 있어, 일부러 베란다 안팎 모두 문을 열어 놓지 않으면 바람 한 점 통과 못하는 완벽한 창고입니다.  



 

하루에 한두 번 베란다 문을 활짝 열어 놓고 환기를 시켜야 되는데, 그 게 쉽지 않습니다.     지난겨울은 유난히도 추워 일주일  내내 베란다 문을 열어본 기억이 없습니다.    일주일에 두 번씩 오는 아줌마도 베란다 바깥문은 안 열고 베란다와 방 사이의 문만 열어 놓고 청소를 끝내는 모양입니다.

다른 집처럼 거실에는 재래식 실내형 에어컨이 (free standing type) 서있고, 베란다에는 실외기가 있습니다.  
아직 실천에 옮기지 못하고 있지만 이렇게 해 볼 생각입니다.




설치
1) 실내기 옆에 있는 벽 (거실과 베란다 사이)에 직경 10-20cm 정도의 구멍을 뚫는다.

2) 베란다 외벽에도 직경 약 10-20cm의 구멍을 뚫는다 .

3) 저 소음 팬과 약 100w -200w의 전기 히팅 코일 및  에어 필터를 포함한 Heating &     Ventilating Kit를 만듭니다.   팬은 에어컨을 가동 하지 않을 때의 환기를 위함입니다.
       (팬의 크기는 실제 풍량을 점검하면서 결정.   히팅 코일은 on-off 되게)

4) Kit를 내벽 외부에 설치하고,

5) kit를 벽에 뚫은 구멍을 통하여 실내 에어컨 측면 환기구 로 닥트로 연결합니다.

6) kit를 닥트로 베란다 외벽 구멍과 연결합니다.


이렇게 하면 외기가, kit의 에어필터를 통하여 실내 에어컨 흡입구로 들어오게 됩니다.
겨울에는 차가운 바깥공기를 Kit의 히터로 예열하여 실내로 들일 수 있고, 여름에는 더운 바깥공기를 에어컨 증발기를 통하게 함으로서 서늘하게 하여 실내에 들어오게 할 수 있습니다.

운전
1) 집에 사람이 있을 때는 kit를 항상 켜 둡니다.
2) 겨울에는 kit의 히팅코일을 가동 시킨 상태에서 kit를 작동시키고, 여름에는 히팅코일을 끈
    상태에서 작동시킵니다.
3) 에어필터는 상태 봐 가면서 세척하거나 바꾸어 줍니다.


문제점
1) 벽에 구멍 뚫기가 어렵습니다.   
    내(內) 벽은 어떻게 하던지 뚫을 수는 있겠으나,  외벽에 구멍을 뚫는 것은 큰 공사로
    아파트 관리소에서도 반대할 것이  분명합니다.

2) 한 공간으로 된 거실, 식당 및 주방은 주방의 배기구를 통하여 실내 공기가 밀려 나가 환기가
    쉽게 될  것이나,  별도의 배기구가 없는 침실들은 여전히 환기가 안 되는 창고로 남아,  여전     히 창문을 열어 환기할  수밖에 없습니다.



2000.2        처음 썼고,
2002. 7. 19   가필하였고,
2004. 1. 2.    맞춤법에 맞게 고쳐 썼고,
2011. 10       스마트폰에도 알맞도록 고쳤습니다.
 

2012. 4. 30
상도동에 건축 중인 딸 아파트에 기계식 환기시설이 포함되어 있는 것을 발견하였습니다.
이 사이트를 운영해 온 보람을 느낍니다.

  
 http://www.nsangdo134.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