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도희"의 HVAC 이야기"입니다.         방명록    질문/답변    게시판
 


목차


필자의 변  

환기 ---------

환기용 DATA ---

환경 ---------

에어컨, 냉난방기

냉동 원리 -----

설계/제조 -----

적용사례 ------

에너지 절약 ----

설치 ---------

운전 ---------

서비스 -------

현장 ---------

고압가스------
수출입 이야기 --

마케팅, 기타 ---

계속 써 나갈 이야기:

다음 일 때문에 중단상태


* 사이트
*
블로그




2005.8.19 이후
 

 



설치
다음 메뉴를 클릭하세요.

 

 Zone Control

  납기

 장비의 운반

 Breaker Switch

 전자 제어

 동관의 땜질

 실내외기 연결

 냉동시스템과 진공

 냉매 넣기 (주입)

 압축기 역회전

 냉매 누설

 응축수 처리문제





스크류 칠러의 압축기를 거꾸로 돌린 이야기

왕복동이나 터보 압축기도 그렇지만, 스크류압축기는 회전 방향을 반대로 하면 안 됩니다.   

Oil Pump가 있는 반밀폐형 왕복동 압축기를 거꾸로 돌리면 오일펌프가 작동을 못하여, 유압이 오르지 않아, 기계가 돌지 않고, 터보 압축기는 압축이 안 되기 때문에 역시 기계가 돌지 않습니다.
돌지 않는 원인이 역회전이라는 사실은 곧 알려지고, 다시 정 회전으로 돌리면 됩니다.
 
그러나 대개의 스크류 압축기는 사정이 다릅니다.   제조사의 칠러 구조에 따라서는 압축기가 깨지거나 터지기 때문에, 거꾸로 돌 경우, 반대 방향인 원래의 흡입챕버에 압축될 가스를 방출하기 위한, 파열판 (Rupture Disk)을 장치합니다.

소형 밀폐형 스크류 압축기는 현장에서 스크류의 회전 방향을 쉽게 알 수 없기 때문에, 공장에서 역상방지 기능을 장착하여 출고를 하나, 대형 개방형 스크류 압축기를 장착한 칠러는 시운전 과정에서 압축기의 회전을 확인하고, 모터의 회전 방향을 여기에 맞춘 후 커플링을 최종적으로 연결합니다.

삼상 전기 세 가닥 중 두 가닥만 바꾸면 되는 간단한 일입니다.
그래서 시운전을 잘 끝낸 기계는, 오랫동안 잘 돌기 마련입니다.

인간사 모든 일이 그렇듯이 이상한 일이 일어난 사례가 있어 소개합니다.

모 x 중공업 현장에서 일어난 일인데, 전기실에서 마지막 전기 공사를 하면서, 칠러로 가는 삼상 전기선을 모르고 바꿨습니다.
신설 공장이고, 칠러 시운전은 이미 성공적으로 끝낸 직후라 기계실에서는 스크류 칠러를 그 대로 돌릴 수 밖에 없었습니다.   
몇 백 마력 짜리 개방형 모터를 장착한 대형 칠러였습니다.

결과는 파열판이 파열됐고, 여기로 냉매가 새어 나가는 것이었지요.
파열판이 있는 줄도 몰랐던, 운전자는 어제 까지만 해도 잘 돌던 칠러가 안 돌고, 아무리 냉매를 넣어도 돌아가지를 안는다고 아우성이 일어났습니다.    
역회전 시킨 사실을 아무도 몰랐으니 답답할 수밖에 없었지요.

메이커의 기계가 이상하다고 난리가 났었습니다.

설치 운전자는 메이커의 설치 운전 매뉴얼을 완전히 이해하고 소화한 후에 기계를 설치하고 운전해야 합니다.
섣부른 지식은 자칫 화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이는 칠러나 냉동기뿐만 아니라, 모든 기계에 해당되는 이야기 입니다.



 2001. 7     처음 썼고,
2004. 1. 11 맞춤법에 맞춰 고쳐 썼습니다.
2010. 10     스마트폰에도 알맞게 고쳤습니다.